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부, '북한인권재단' 설립 실무팀 구성


한국 통일부는 북한인권법에 명시된 '북한인권재단' 설립을 위한 실무팀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지난 2일 밤 정의화 한국 국회의장이 국회 본회의에서 북한의 인권 문제를 다룰 근거와 기구를 마련하는 내용의 북한인권법 제정안 통과를 알리고 있다. (자료사진)

한국 통일부는 북한인권법에 명시된 '북한인권재단' 설립을 위한 실무팀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지난 2일 밤 정의화 한국 국회의장이 국회 본회의에서 북한의 인권 문제를 다룰 근거와 기구를 마련하는 내용의 북한인권법 제정안 통과를 알리고 있다. (자료사진)

한국 통일부는 지난 3일 국회를 통과한 북한인권법에 명시된 북한인권재단 설립을 위한 실무팀(TF)을 구성했습니다.

통일부에 따르면 이 실무팀은 서기관급을 팀장으로 통일부 직원 4명으로 구성됐고 재단에서 근무하게 될 인력 채용과 관련 예산 확보 등 준비작업을 담당하게 됩니다.

북한인권재단은 통일부 산하 공공기관 형태로 설립되며 북한인권법이 시행되는 오는 9월 함께 출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북한인권재단은 북한 인권과 인도적 지원에 대한 조사와 연구, 정책 개발과 함께
관련 시민사회단체 지원 등의 역할을 맡게 됩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