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 미국의 남중국해 합동 순찰 제안 거부


미군과 필리핀군이 분쟁해역인 남중국해 인근에서 합동상륙훈련 중이다. (자료사진)

미군과 필리핀군이 분쟁해역인 남중국해 인근에서 합동상륙훈련 중이다. (자료사진)

인도가 남중국해 합동 순찰을 제안한 미국의 요청을 거부했습니다.

마노하르 파리카 인도 국방부장관은 “인도는 합동 군사 훈련만 할 뿐, 어떤 형태의 합동 순찰에도 관여한 적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 같은 발언은 최근 인도를 비롯해 일본과 호주와 함께 남중국해에서 합동 순찰을 할 수 있다는 미국 태평양함대 사령관인 해리 해리스 제독의 발언을 공식으로 부인한 것입니다.

전문가들은 인도의 이번 결정이 중국과의 외교관계를 의식한 데 따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한편 필리핀 정부는 지난달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 양국 회담에서 남중국해에서의 합동 순찰을 공식 요청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