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한국 정부 주요 인사들 스마트폰 해킹'


7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인터넷침해 대응센터 종합상황실에서 직원들이 국내 주요사이트 디도스(DDos) 공격현황(지구본 모양 위 빨간색 그래프)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7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인터넷침해 대응센터 종합상황실에서 직원들이 국내 주요사이트 디도스(DDos) 공격현황(지구본 모양 위 빨간색 그래프)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한국 국가정보원은 내일 (8일) 긴급 국가사이버안전 대책회의를 열고 기관별 대비태세를 점검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회의는 북한이 4차 핵실험 이후 국가기반시설 인터넷망과 스마트폰 등에 대한 해킹 공격을 통해 사이버 공간을 위협하고 있는 데 따른 것이라고 국가정보원은 설명했습니다.

북한은 한국 정부 주요 인사들의 스마트폰을 해킹하고 철도 관련 기관들을 대상으로도 사이버 공격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종일 국가정보원 3차장이 주재하는 이번 회의에는 국무조정실과 미래창조과학부, 국방부, 금융위원회 등 14개 부처 실장과 국장급 관계자들이 참석합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