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6자수석 "북한 제재 전면 이행 위해 한-중 긴밀 협의"


홍용표 한국 통일부 장관(왼쪽)이 1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통일부에서 우다웨이 중국 6자회담 수석대표를 접견하고 있다.

홍용표 한국 통일부 장관(왼쪽)이 1일 서울 세종로 정부서울청사 통일부에서 우다웨이 중국 6자회담 수석대표를 접견하고 있다.

북 핵 6자회담 중국 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 중국 외교부 한반도사무 특별대표는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안의 전면 이행을 위해 한국과 중국이 긴밀히 협의하자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우 대표는 오늘(1일) 서울에서 홍용표 한국 통일부 장관을 예방한 자리에서 안보리의 북한 제재안은 한국과 중국, 그리고 국제사회 각국 간의 긴밀한 협의로 이뤄낸 성과라고 평가하며 이같이 말했다고 통일부가 전했습니다.

홍 장관과 우 대표는 한 시간 동안 만나 한반도 문제에 대해 포괄적으로 의견을 교환했지만 개성공단 가동 중단 문제나 주한미군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사드 (THAAD) 배치 문제 등 구체적 현안에 대해선 논의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