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리수용 외무상, 유엔 인권이사회 참석차 출국


리수용 북한 외무상이 유엔 총회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자료 사진)

리수용 북한 외무상이 유엔 총회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자료 사진)

리수용 북한 외무상이 오는 29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는 제31차 유엔 인권이사회 전체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27일 출국했습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스위스 제네바에서 진행되는 유엔 인권이사회 제31차 회의에 참가하기 위해 리수용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상이 27일 평양을 출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가 최근 공개한 31차 정기이사회 고위급 회기 연설자 명단에 따르면, 리수용 외무상은 회의 이틀째인 다음달 1일 오후에 연설할 예정입니다.

리 외무상이 유엔 인권이사회에서 연설하는 것은 지난해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입니다.


리 외무상은 지난해에도 유엔 인권이사회에 참석해 유엔 북한 인권조사위원회(COI)의 최종 보고서가 탈북자들의 허위 증언을 근거로 한 것이어서 무효라고 주장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