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주한 중국대사 "사드 배치, 한중 관계 순식간에 파괴할 수도"


추궈홍 주한중국대사가 23일 한국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비상대책위 대표를 만나 미국 사드(THAAD)의 한반도 배치가 한·중관계를 순식간에 파괴할 수 있다고 밝히고 있다.

추궈홍 주한중국대사가 23일 한국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비상대책위 대표를 만나 미국 사드(THAAD)의 한반도 배치가 한·중관계를 순식간에 파괴할 수 있다고 밝히고 있다.

추궈홍 주한 중국대사는 미국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인 사드 (THAAD)가 한반도에 배치되면 중국의 안보이익에 큰 영향을 미쳐 한-중 관계가 순식간에 파괴될 수 있다고 공개적으로 경고했습니다.

추 대사는 오늘 (23일) 한국 국회로 야당인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대표를 예방한 자리에서 한-중 관계가 오늘날처럼 발전하는 데는 많은 노력이 있었지만, 이런 노력들이 사드 배치라는 한 가지 문제 때문에 파괴될 수 있다며 사드 배치에 강력한 반대 입장을 밝혔다고 ‘더불어민주당’ 김성수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추 대사는 특히 사드 문제가 없었다면 벌써 새로운 유엔 결의안이 채택됐을 것이라며, 중국 정부는 처음부터 새롭고 강력한 결의안 채택을 지지해 왔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