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터키 수도에 차량 폭탄 테러…28명 사망


17일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차량 폭탄 테러가 발생한 가운데 소방대가 출동했다.

17일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차량 폭탄 테러가 발생한 가운데 소방대가 출동했다.

터키 수도 앙카라에서 어제 (17일) 차량폭탄 테러가 발생해 적어도 28 명이 숨지고 61 명이 다쳤습니다.

이 폭탄은 터키 군 수송버스들이 앙카라 도심의 한 도로 신호등에서 정차했을 때 폭발했습니다.

폭탄이 터진 곳은 터키 의회와 군 지휘부 건물에서 불과 수 백 미터 거리 밖에 떨어지지 않았습니다.

아직까지 이번 공격을 시인하는 개인이나 단체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터키에서는 최근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과 쿠르드족 분리주의 반군들에 의한 비슷한 공격이 잇따랐습니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이번 테러는 모든 도덕적, 인도적 경계를 넘는 것이라며, 공격범들과 그들의 배후에 있는 쿠르드 반군들을 반드시 응징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터키는 시기와 장소에 상관 없이 자위권 사용을 주저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터키 군 전투기들이 어제 밤 이라크 북부 지역의 쿠르드노동자당 수용소에 공습을 가했다고 보안 관계자들이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