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정부, 해외 북한식당 출입 자제 당부


중국 단둥의 북한 식당에서 북한인 종업원들이 유리문을 닦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 단둥의 북한 식당에서 북한인 종업원들이 유리문을 닦고 있다. (자료사진)

한국 정부는 북한의 4차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와 관련한 대북 제재 차원에서 북한 당국으로 자금이 유입될 수 있는 행위를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정준희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 (17일) 기자설명회에서 해외에 있는 북한식당 출입은 교류협력법상 사전 접촉신고 대상에 해당하지 않지만 지금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 도발로 매우 엄중한 상황이라며 국민들에게 북한식당 출입을 자제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정 대변인은 또 대북 인도적 지원과 관련해 영,유아나 취약계층에 대한 인도적 지원은 해야 한다는 기본 방침에는 변함이 없지만 현재 북한의 도발이 계속 악순환 되는 엄중한 상황에서는 인도적 교류의 잠정 중단이 불가피하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