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여당 원내대표 "자위권 차원 평화적 핵·미사일 보유해야"


한국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하고 있다.

한국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가 15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하고 있다.

한국의 여당인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는 오늘 (15일) 한국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한국도 자위권 차원에서 평화의 핵과 미사일로 대응하는 것을 포함해 생존전략을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원유철 원내대표는 한국 정부가 국제사회와 함께 북한의 비핵화를 이끌어 내기 위해 노력했지만 그 결과는 네 차례의 핵실험이었다며, 미국의 전술핵 재배치를 포함해 자위권 차원의 대북 억제수단을 진지하게 재검토해야 할 시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북한이 개성공단 뒤에 숨어 흘러들어간 현금을 기반으로 끊임없이 핵과 미사일의 고도화에 집착했다면서 한국 정부의 개성공단 전면 중단 방침을 지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