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김정은 "실용위성 더 많이 쏴올려야"


북한이 지난 13일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장거리 미사일 '광명성 4호' 발사에 기여한 관계자들을 위한 환영 연회를 열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5일 보도했다. 통신은 이날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가 목란관에서 연회를 개최했다며 김 제1위원장이 "과학연구사업에 총매진해 앞으로 주체조선의 실용위성들을 더 많이 쏴올려야 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북한은 ‘광명성 4호’에 이어 더 많은 실용위성을 발사하겠다고 공언했습니다.

김정은 북한 국방위 제1 위원장은 과학연구사업에 매진해 북한의 실용위성들을 더 많이 쏴올려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제1 위원장은 지난 13일 ‘광명성 4호’ 발사에 기여한 관계자들을 위해 노동당 중앙위원회 주최로 평양 목란관에서 열린 환영 연회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15일 보도했습니다.

김 제1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복잡한 정세 속에서 당 제7차 대회를 앞두고 지구관측위성 발사를 결심한 것은 과학전사들을 믿었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김 제1 위원장은 연설에 앞서 인민군 육군과 해군, 항공 및 반항공군, 그리고 노농적위군 명예위병대를 사열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