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외교부, 북한여행 각별한 주의 당부


영국 런던의 외교부 건물 (자료사진)

영국 런던의 외교부 건물 (자료사진)

영국 정부가 자국민들에게 북한 여행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영국 외교부는 12일 수정 발표한 북한여행 주의보에서, 북한이 지난달 6일 4차 핵실험에 이어 이번 달 7일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해 위성을 발사한 사실을 상기시키면서 북한의 정치와 안보 상황을 면밀히 주시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영국 외교부는 한반도의 긴장 수준이 갑자기 급변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에 거주하는 영국인이나 단체여행 이외에 개인적으로 북한을 여행하는 영국인은 사전에 또는 북한에 도착하는 즉시 여행 계획을 평양주재 영국대사관에 통보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영국 외교부는 평양주재 영국대사관이 평양 이외의 다른 북한 지역을 방문하는 영국인들에게 제한적인 영사 지원 밖에 제공할 수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VOA 이연철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