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개성공단 한국 측 인원 전원 철수 완료


북한이 개성공단을 군사통제구역으로 선포하고 남측 인원을 전원 추방하는 조치를 취한 11일, 김남식 개성공업지구관리위원회 위원장이 경기도 파주시 통일대교 남단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북한이 개성공단을 군사통제구역으로 선포하고 남측 인원을 전원 추방하는 조치를 취한 11일, 김남식 개성공업지구관리위원회 위원장이 경기도 파주시 통일대교 남단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개성공단에 있던 한국 측 인원 전원이 11일 밤 철수를 완료했습니다.

개성공단 내 한국 측 관계자 280 명은 이날 오후 9시40분께부터 김남식 개성공단관리위원장 인솔 아래 차량 247 대에 나눠 타고 전원 남북출입사무소로 귀환했습니다.

이들은 오후 10시께 전원 군사분계선을 넘었으며, 제품 등 물자는 북한의 자산동결 조치로 인해 가지고 나오지 못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한국 정부가 11일 오후 11시53분부터 개성공단에 대해 전력 공급을 중단했다고 한국의 `연합뉴스'가 전했습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한국 통일부 당국자는 “개성공단에 대한 송배전 차단으로 전력 공급이 중단됐다”며, 전력 공급이 중단되면 개성공단에 대한 용수도 공급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