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군, 북한 미사일 추진체 분사구 추정 잔해 3점 인양


북한의 장거리 로켓 1단 추진체 인양 작업을 벌여온 해군이 11일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 해군2함대에서 추진체 잔해로 추정되는 물체를 언론에 공개하고 있다.

북한의 장거리 로켓 1단 추진체 인양 작업을 벌여온 해군이 11일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 해군2함대에서 추진체 잔해로 추정되는 물체를 언론에 공개하고 있다.

한국 군 당국은 오늘(11일) 새벽 서해 어청도 남서쪽 앞바다에서 북한이 발사한 장거리 미사일 추진체의 연소가스 분사구로 추정되는 잔해 3 점을 인양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 미사일의 1단 추진체는 공중 폭발을 일으켜 270여 개의 파편으로 쪼개진 채 동창리 발사장에서 남쪽으로 약 410km 떨어진 서해상에 떨어졌습니다.

이 잔해들은 한국 국방과학연구소로 보내져 정밀분석될 예정이며, 북한 것으로 확인된다면 북한 장거리 미사일 기술 수준을 분석할 수 있는 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한국 해군은 이에 앞서 지난 8일 어청도 남서쪽 수심 약 80m 해저에서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1, 2단 추진체의 연결부로 추정되는 잔해를 인양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