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북한 발사 강력 규탄…모든 조치 취할 것"


미국 수도 워싱턴의 백악관 건물. (자료사진)

미국 수도 워싱턴의 백악관 건물. (자료사진)

[영문 기사 보기] N. Korea’s ‘Space Mission’ Seen as Missile Development

미국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한다고 존 케리 국무장관이 밝혔습니다.

케리 국무장관은 6일 발표한 성명에서 이날 발사를 북한의 탄도미사일 기술과 관련한 유엔 안보리 결의에 대한 명백한 위반으로 규정했습니다.

또 북한이 (핵실험) 한 달 여 만에 또다시 한반도 뿐아니라 미국의 안전까지 위협하는 대규모 도발을 선택했다며, 미국은 한국과 일본 등 동맹국 방어에 대한 철저한 공약을 재확인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북한에 책임을 물리기 위한 중대한 조치와 관련해 동반국들은 물론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원국들과 계속 협력할 것이라고 다짐했습니다.

케리 장관은 북한의 핵무기와 탄도미사일 개발, 그리고 평화와 안전에 대한 불안정하고 용납할 수 없는 가장 최근 도전에 맞서 국제사회의 결의를 분명히 보여주는 조치와 함께 단호하고 단합된 방식으로 협력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수전 라이스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도 이날 성명을 내고 북한이 지난달 6일 핵실험을 감행한지 얼마 되지 않아 탄도미사일 기술을 이용해 미사일을 발사한 것은 복수의 유엔 안보리 결의를 명백히 위반한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북한의 미사일과 핵무기 프로그램은 미국의 이익과, 가장 가까운 일부 동맹국들의 안전에 심각한 위협이며 보다 넓은 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저해하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라이스 보좌관은 역내 동맹국들에 대한 안보 공약을 확인하면서, 미국과 동맹국들을 방어하고 북한의 도발에 대응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들을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국제사회가 단합해 무모한 행동에 심각한 대가가 따른다는 점을 북한에 보여줘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백성원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