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장거리 로켓 발사...미 국방부 "위협 없어"


지난 2012년 12월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배포한 '은하 3호' 장거리 로켓 발사 장면. (자료사진)

지난 2012년 12월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배포한 '은하 3호' 장거리 로켓 발사 장면. (자료사진)

북한이 7일 예고대로 장거리 로켓을 발사했습니다.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오전 9시30분 께 동창리 일대에서 장거리 미사일 1발을 남쪽으로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 국방부도 이날 북한의 로켓 발사를 확인했습니다.

국방부의 한 관리는 ‘VOA’에 북한의 발사를 감지했다면서, 초기 징후로 봐서는 미국과 동맹국들에 위협을 가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이 관리는 상황을 계속 살피고 있다며 최신 정황을 곧 밝히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북한은 앞서 국제해사기구 등에 8일에서 25일 사이에 인공위성 '광명성' 호를 발사할 예정이라고 알렸다가, 다시 7일에서 14일로 예정일을 수정 통보했었습니다.

북한은 인공위성 발사는 합법적인 권리라고 주장해왔지만, 미국과 한국 등은 북한의 인공위성 발사가 장거리 탄도미사일 기술을 사용한 유엔 결의 위반이라며 발사 계획을 취소할 것을 요구했었습니다. 중국도 긴장을 고조시킬 행위를 자제하라며, 반대 입장을 전달했습니다.

하지만 북한이 장거리 로켓 발사를 강행하면서, 앞으로 국제 사회의 대응이 주목됩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는 이미 지난달 6일 북한의 4차 핵실험에 대한 제재 조치를 논의 중입니다.

VOA 뉴스

관련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