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베 "북한 위성 로켓은 탄도미사일...영공 침범 시 요격"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자료사진)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자료사진)

일본 정부는 북한의 '위성' 발사 계획이 사실상 장거리 탄도 미사일 발사 예고로 간주하고 경계태세를 강화했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3일 국회에서 북한이 국제해사기구(IMO)에 위성발사를 통보한 것과 관련해 이는 탄도미사일 발사를 의미한다고 말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또 북한이 미사일 발사를 강행하는 것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이자, 일본의 안보에 중대한 도발행위라며 미국-한국과 연대해 발사 취소를 강력히 요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어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소집하고 정보수집과 경계감시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이에 따라 나카타니 겐 일본 방위상은 북한의 미사일이 일본 영토나 영공 또는 영해에 들어오면 요격하도록 하는 파괴조치 명령을 자위대에 내렸습니다.

앞서 일본 정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지대공 '패트리엇' 미사일을 도쿄 일원에 배치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