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공화당 트럼프 후보, 폭스뉴스 토론회 불참 선언


미국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경선 후보가 26일 미국 아이오와 주 아이오와대학에서 선거 유세를 하고 있다.

미국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경선 후보가 26일 미국 아이오와 주 아이오와대학에서 선거 유세를 하고 있다.

미국의 올해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공화당 경선에 나서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내일 (28일) 미국 ‘폭스뉴스’가 주최하는 TV토론회에 불참하기로 했습니다.

지지도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는 트럼프 후보 측은 이번 토론회에 참여하지 않는 대신, 아이오와 주에서 상이용사들을 위한 모금활동에 나설 것이라며 이로 인해 토론회 시청률은 저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후보는 그동안 폭스뉴스의 유명 여성 진행자인 메긴 켈리와 신경전을 벌여 왔습니다.

지난해 8월 1차 TV토론에서 켈리 진행자가 트럼프 후보의 과거 여성 비하 발언을 문제 삼자, 트럼프는 그 뒤 켈리를 향해 원색적인 비난 발언을 해 논란을 일으켰습니다.

한편 미국 리버티 대학의 제리 폴웰 총장이 트럼프 후보에 대한 공식 지지를 선언해 주목됩니다.

미국 기독교 복음주의의 지도자로 평가 받는 폴웰 총장은 어제 성명에서 트럼프는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이끌 만한 성공한 기업인이자 훌륭한 아버지라고 평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