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세계은행 '북한 여성, 고위직 진출 비율 낮아'


지난해 8월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최근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진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자료사진)

지난해 8월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최근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진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자료사진)

북한은 의회에 진출하거나 정부 관리직에 오른 여성의 비율이 주변국들과 비교해 낮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세계은행이 발표한 '성 평등 자료집'에서 밝혀진 내용인데요, 김정우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세계은행은 최근 발표한 '2016 성 평등 자료집'에서 2013년 기준으로 북한 여성들의 의회 진출 비율은 16%라고 밝혔습니다. 남녀 의회 대의원 10 명 가운데 여성이 채 2 명이 안 된다는 의미입니다.

반면 세계 평균은 23%였고 북한이 속한 동아시아태평양 지역은 19%, 그리고 북한과 같은 저소득 국가들의 평균은 22%였습니다. 또 미국과 중국에서는 이 비율이 각각 19%와 24%를 기록했습니다.

북한은 정부 관리직에 진출하는 여성의 비율도 6%로 상대적으로 낮았습니다. 이 항목과 관련해 세계 평균은 18%를 기록했고 미국은 26%, 그리고 중국은 12%였습니다.

세계은행은 매년 '성 평등 자료집'을 발표하고 있습니다. 이 자료는 전세계 200여 개 나라를 지역별, 소득별, 나라별로 분류하고 교육과 건강, 경제적 위치, 정치적 위상 등과 관련된 항목에서 남성과 여성 사이의 차별 정도가 어느 정도인지 알려줍니다.

2013년 자료를 근거로 한 세계은행의 '2016 성 평등 자료집'은 북한을 저소득 국가로 분류했습니다. 저소득 국가는 2014년 기준으로 국민총소득 (GNI)이 1천45 달러가 안 되는 나라들입니다.

자료집에 따르면 북한의 5세 이하 유아사망률은 1천 명 당 여성은 22 명, 남성은 28 명이었습니다. 동아시아태평양 평균은 여성 16 명, 남성 20 명입니다.

또 평균 기대수명은 여성이 73세, 남성은 66세였습니다. 전세계 평균 기대수명은 여성 73세, 남성 69세입니다. 반면 한국은 여성이 85세고 남성이 78세로 나타났습니다.

북한에서 15세 이상 인구 가운데 경제활동을 하는 사람의 비율은 여성이 72%, 남성이 84%였습니다. 반면 저소득 국가의 평균은 여성 72%, 남성 83%였고, 동아시아태평양 평균은 여성 63%, 남성 79%를 기록했습니다.

아울러 북한의 15세 이상 주민 취업율은 여성이 69%, 남성이 80%였습니다. 이 부분과 관련해 세계 평균은 여성 47%, 남성 72%, 저소득 국가들의 평균은 여성 68%, 남성 80%를 기록했습니다.

또 15세 이상 인구 중에서 직업이 없는 사람의 비율은 북한에서는 여성이 4%, 남성이 5%였습니다. 세계 평균은 여성과 남성이 모두 6%를 기록했고, 동아시아태평양 평균은 여성 4%, 남성 5%였습니다.

세계은행은 이번 자료에서 북한 같은 저소득 국가일수록 남녀 간 교육 격차와 소득 격차가 크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김정우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