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 외무상 "강력한 대북 제재 필요...중국 역할 중요"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이 19일 일본 도쿄도 소재 데이코쿠 호텔에서 열린 강연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이 19일 일본 도쿄도 소재 데이코쿠 호텔에서 열린 강연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일본의 기시다 후미오 외무상은 북한의 4차 핵실험에 관련해 “북한에 대한 새로운 제재를 포함해 강력한 유엔 안보리 결의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기시다 외무상은 이날 도쿄에서 일본국제문제연구소 주최로 열린 강연회에서 “북한에 강한 영향력을 지닌 중국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안보리 상임이사국으로서 중국이 국제사회의 기대에 부응하는 역할을 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또 한국과 일본이 위안부 문제를 해결하기로 합의한 것과 관련 “박근혜 대통령이 일본-한국의 미래를 응시하며 용기 있는 결단을 한 것에 마음으로부터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안보 협력과 관련해 한국과 일본이 ‘군사정보보호협정’ 등을 조기에 체결해 한미일 연대를 강화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기시다 외무상은 중일 고위급 경제대화를 개최해 중국과의 우호 관계를 확대하고 싶다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