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억류 미국인들 석방...1명은 보스턴 도착


17일 보스턴 로건공항에 도착한 매튜 트레비틱 씨가 그의 어머니가 만나는 사진을 미국의 ‘보스턴 글로브’ 신문이 보도했다.

17일 보스턴 로건공항에 도착한 매튜 트레비틱 씨가 그의 어머니가 만나는 사진을 미국의 ‘보스턴 글로브’ 신문이 보도했다.

이란에 억류됐다 석방된 미국인 1명이 어제 (17일) 미국 동북부 보스턴의 집으로 무사히 돌아왔습니다.

미국의 ‘보스턴 글로브’ 신문은 터키를 출발해 어제 밤 보스턴 로건공항에 도착한 매튜 트레비틱 씨와 그의 어머니가 만나는 사진을 실었습니다.

트레비틱 씨는 한 달 여 동안 이란 에빈교도소에 수감돼 있었지만 그 이유는 명확히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앞서 존 케리 미 국무장관은 트레비틱 씨와 다른 미국인 노스라톨라 코스라피-루드사리 씨가 이란에 부당하게 억류돼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케리 장관은 또 `워싱턴 포스트' 신문의 제이슨 리자이안 기자와 미르자에이 헤크마티 전 미 해병대 요원, 사에드 아베디니 개신교 목사도 풀려나 현재 독일에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들은 현지 미군 병원에서 건강검진을 받고 있습니다.

이란에 억류돼 있던 미국인들의 석방은 지난 16일 이란과 서방 외교관들이 오스트리아 빈에서 핵 합의 이행을 공식 선언하기 불과 몇 시간 전에 발표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