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증시 또 폭락...경기 악화 우려


11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 시 증권 거래소에서 한 투자가가 증권 현황을 나타낸 전광판을 주시하고 있다.

11일 중국 저장성 항저우 시 증권 거래소에서 한 투자가가 증권 현황을 나타낸 전광판을 주시하고 있다.

중국 증시가 오늘(11일) 또 다시 폭락하는 등 아시아 증시가 여전히 약세를 면치 못하고 있습니다.

중국 상하이 종합지수는 오늘 전주 종가에 비해 5.3%가 떨어졌습니다.

홍콩 증시도 2.8% 하락했고 호주와 한국은 1.2%, 필리핀은 4.4%가 떨어졌습니다.

이는 중국경제에 대한 우려가 가시지 않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여기에 중국 당국이 오늘 위안화의 가치를 미국 달러당 6.5626 위안으로 절상한 것도 시장의 혼란을 가중시켰다는 분석입니다.

전문가들은 위안화 절상 조치가 통화 가치 하락에 대한 중국 당국의 대비와 관련해 우려를 잠재울 수 있겠지만 반대로 중국경제의 경쟁력을 의심하게 만들었다고 지적했습니다.

지난 주 혼조세를 보였던 일본 증시는 오늘 공휴일이어서 개장하지 않았고, 유럽 증시는 오늘 오전 상승세로 출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