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북한, 대남 감시 강화


북한의 4차 핵실험에 대한 대응조치로 한국 군이 최전방 11곳에서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한 8일, 경기 중부전선 대북 확성기 방송실에서 육군 장병이 방송 장비를 작동하고 있다.

북한의 4차 핵실험에 대한 대응조치로 한국 군이 최전방 11곳에서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한 8일, 경기 중부전선 대북 확성기 방송실에서 육군 장병이 방송 장비를 작동하고 있다.

한국 군의 군사분계선 대북 확성기 방송이 오늘 (8일) 정오 다시 시작됐습니다. 북한의 4차 핵실험에 대한 구체적인 제재 차원에서 4개월여 만에 재개됐는데요. 한국 군 당국은 북한의 확성기 시설 타격에 대비해 만반의 대응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에서 한상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녹취: '자유의 소리' 방송 내용] "북한 동포 여러분, 여기는 자유의 소리 방송입니다. 이 종소리는 자유와 평화 그리고 희망을 알리는 종소리입니다."

한국 군 당국이 북한의 4차 핵실험에 대한 첫 번째 제재 조치로 8일 정오부터 군사분계선 일대, 최전방 지역 11곳에서 대북 확성기 방송을 재개했습니다.

지난해 남북한 8.25 합의로 심리전을 중단한 지 136일 만입니다.

한국 군 관계자는 미리 예고한 대로 8일 정오 대북 확성기 방송을 시작했다면서 낮과 밤을 가리지 않고 불규칙적으로 가동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대북 확성기 방송은 한국 군의 심리전 FM방송인 ‘자유의 소리’를 송출하는 것으로, 하루 최대 6시간 방송을 내보낼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북 확성기는 출력을 최대로 높일 경우 밤에는 약 24km, 낮에는 10여 km 떨어진 곳까지 소리를 보낼 수 있습니다.

고성능 이동식 확성기 6대도 곧 투입될 전망입니다.

대북 확성기 방송이 재개되면서 방송 내용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방송 내용은 크게 뉴스, 남한의 발전상과 북한의 실상, 남북 동질성 회복, 북한체제 비판 등으로 나뉩니다.

북한 정권의 인권 유린 실태를 고발하고 한국사회의 자유, 개방성과 대조되는 시대에 뒤처진 북한의 현실을 부각시키는 겁니다.

대북 확성기 방송 내용입니다.

[녹취: ‘자유의 소리’ 방송 내용] “결국 북한은 확성기 방송 중단 요구가 먹혀 들지 않자 기습적으로 포격 도발을 감행하는 무모하기 짝이 없는 행태를 벌인 것입니다.”

K-pop 등 최신 가요도 대북 확성기를 통해 방송됩니다. 최전방에 배치된 북한 군 신세대 장병들의 마음을 파고든다는 전략입니다.

한국 군 관계자는 대북 확성기 방송이라고 해서 북한체제 비판에만 집중하는 게 아니라 일기예보나 라디오 드라마, 최신 가요 등 부드러운 내용도 편성해 심리전 효과를 극대화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한국 국방부 김민석 대변인의 설명입니다.

[녹취: 김민석 대변인 / 한국 국방부] “우리 한류문화 그리고 K-POP 이런 것도 우리 대한민국 젊은이들의 발랄함이라든지 이런 것들을 사실에 기반해서 방송을 하고 있습니다.”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생일인 8일 재개된 대북 확성기 방송에는 김정은 체제와 핵실험에 대한 비판도 담겨있어 북한의 강한 반발이 예상됩니다.

세계북한연구센터 안찬일 박사입니다.

[녹취: 안찬일 박사 / 세계북한연구센터 소장] “한국 군의 최대 비대칭 전력은 대북 확성기 방송입니다. 그러니까 전방에 배치된 20만 명의 최전선 정예부대가 남한에 경도될 경우 김정은은 정권 해체 위기까지도 갈 수 있고 이 사람들을 안테나로 해서 남한 문화가 북한 전역에 확산될 수 있다는 것이거든요. 그래서 김정은은 이 대북 확성기 방송을 무서워하는 겁니다.”

한편 한국 군 당국이 대북 확성기 방송을 전면 재개하면서 전방 지역에는 긴장감이 감돌고 있습니다.

북한 군은 대남 감시를 강화하고 최전방 일부 부대의 배치를 증강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 군도 북한의 타격에 대비해 확성기 방송시설이 설치된 최전방 지역 11곳에 최고경계태세 명령을 내렸습니다.

한국 군은 북한이 확성기 방송시설을 조준사격 한다면 유엔 헌장에 따른 자위권 차원에서 대응한다는 방침입니다.

이를 위해 한국 군은 확성기 설치지역에 폐쇄회로 TV와 적외선 감시장비가 장착된 무인정찰기, 대공방어무기 비호, 대포병 탐지레이더 등을 배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서울에서 VOA뉴스 한상미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