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외교부, 북한대사 불러 핵실험 강력 비난


현학봉 영국 주재 북한 대사 (자료사진)

현학봉 영국 주재 북한 대사 (자료사진)

영국 외교부는 7일 런던주재 북한대사를 불러 북한의 제4차 핵실험을 강력히 규탄했습니다.

영국 외교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휴고 스와이어 부장관이 핵실험 보도 이후 현학봉 북한대사를 외교부로 불렀다고 밝혔습니다.

스와이어 부장관은 현 대사를 면담한 뒤, 영국은 북한 핵실험을 가장 강력한 어조로 규탄한다는 점을 강조하기 위해 현 대사를 외교부로 불렀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의 핵실험은 다수의 유엔 안보리 결의에 대한 명백한 위반이라며, 영국은 북한 정권에 추가로 엄중한 조치를 부과하겠다는 유엔의 의지를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스와이어 부장관은 또 북한 정권이 자국민의 최선의 이익에 따라 행동하고 진정으로 그들에게 혜택이 되는 길을 선택할 것을 촉구하면서, 북한 정권은 주민들의 건강과 복지를 최우선 과제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