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타이완 핫라인 개통...관계 개선 행보


지난달 7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과 마잉주 타이완 총통이 싱가포르에서 정상회담을 가지고 상호 핫라인 설치를 합의했다.

지난달 7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과 마잉주 타이완 총통이 싱가포르에서 정상회담을 가지고 상호 핫라인 설치를 합의했다.

중국과 타이완이 긴급사태 발생시 긴장 완화를 위한 핫라인을 개설했습니다.

중국 국무원 타이완판공실의 마샤오광 대변인은 오늘 (30일)부터 타이완과의 핫라인이 정식 개통돼 양국 관리들이 직통전화로 대화를 나눴다고 밝혔습니다.

마샤오광 대변인에 따르면 이날 전화통화는 중국의 장즈쥔 타이완판공실 주임과 타이완의 샤리옌 행정원대륙위원회 위원장 사이에 이뤄졌습니다.

두 사람이 핫라인을 통해 어떤 대화를 나눴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이와 관련해 중국 관영 ‘CCTV’는 양측이 양안관계 개선을 위해 이룬 위대한 성과들을 확인했다고 전했습니다.

중국과 타이완은 지난달 60여 년 만에 처음 열린 시진핑 국가주석과 마잉주 총통의 정상회담을 통해 상호 핫라인 설치에 합의했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