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한국 대통령, 최전방 부대 방문…취임 후 두 번째


박근혜 한국 대통령(오른쪽)이 24일 안보태세 점검을 위해 경기도 연천 전방부대 소초를 방문하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오른쪽)이 24일 안보태세 점검을 위해 경기도 연천 전방부대 소초를 방문하고 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오늘 (24일) 중부와 서부 전선의 최전방 부대를 찾아 군의 경계작전 현황을 확인하는 등 안보태세를 점검했습니다. 박 대통령이 전방부대를 찾은 것은 이번이 취임 후 두 번째입니다.

정연국 청와대 대변인은 박 대통령이 최전방 소초의 경계작전 현황을 확인하는 등 군의 대비태세를 점검하고 혹한과 험한 지형과 같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국토방위의 소임을 다하는 국군 장병들을 격려했다고 밝혔습니다.

정 대변인은 이어 박 대통령이 평소 군의 판단을 신뢰한다고 여러 차례 강조하는 등 군 통수권자로서 군에 대한 믿음을 보여왔다고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앞서 지난 10월 국군의 날 기념식에서 군이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확립하고 도발 자체를 생각할 수 없는 압도적인 전쟁 억지력을 확보해 흔들림 없는 안보의 반석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