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MF "중국 위안화, 국제기축통화 편입 결정"


12일 홍콩 뱅크오브차이나 타워에서 직원이 100위안 신권 지폐를 들어보이고 있다. (자료사진)

12일 홍콩 뱅크오브차이나 타워에서 직원이 100위안 신권 지폐를 들어보이고 있다. (자료사진)

국제통화기금(IMF)은 30일 중국 위안화를 특별인출권(SDR) 기반통화에 편입키로 결정했습니다.

IMF 특별인출권이란 회원국들이 외환위기 등에 처할 때 담보 없이 인출할 수 있는 권리로 달러, 유로, 파운드, 엔 등 4개 통화로 구성돼 있습니다.

따라서 이번 결정으로 위안화는 국제기축통화로의 지위를 확보하게 됐습니다.

IMF는 이날 워싱턴 IMF본부에서 크리스틴 라가르드 총재와 주요 국가그룹을 대표하는 20여 명의 집행이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집행이사회를 열어 위안화의 특별인출권 편입을 최종 결정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위안화가 내년 10월 1일부터 10.92% 비율로 특별인출권 기반통화에 포함할 예정이라는 설명인데, 이는 미국 달러화(41.73%), 유로화(30.93%)에 이어 3번째로 높은 비율입니다.

라 가르드 총재는 집행이사회 결정 직후 기자들에게 위안화의 특별인출권 통화 편입은 중국의 세계경제로의 통합을 위한 중대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위안화 편입은 세계 경제의 여건을 더 잘 반영하기 위한 조치라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