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프랑스 정상 "ISIL 함께 파괴할 것"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이 24일 백악관에서 정상회담 후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이 24일 백악관에서 정상회담 후 공동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은 파리 테러 사건의 배후로 지목된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ISIL을 함께 파괴하겠다고 천명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24일 백악관에서 올랑드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열어 미국과 프랑스 양국은 ISIL을 파괴하는데 단합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ISIL이 프랑스의 정신을 공격한 것이며, 이것은 도저히 용납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두 나라는 특히 시리아와 이라크에 위치한 ISIL 근거지에 대한 공습을 대폭 강화해나가는 데 합의했다고 오바마 대통령은 전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러시아 전폭기가 터키 전투기에 의해 격추된 사건과 관련해서는 양측이 긴장을 자제하는 조치들을 취할 것을 촉구한다면서도 터키는 자국의 영토와 영공을 지킬 권리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러시아 전투기가 터키의 지지를 받는 온건 반군을 추격하다 보니 터키 국경을 계속 가깝게 날고 있어 이런 문제가 생기는 것이라며 만일 러시아가 IS를 공습한다면 이런 실수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올랑드 대통령은 양측 사이에 긴장을 낮추는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시리아 내전 해법과 관련해 아사드 정권이 가능한한 빨리 퇴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