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말리 호텔서 대규모 인질극…특수부대 진입


20일 말리 특수부대가 인질극이 벌어진 바마코에서 호텔 밖에서 빠져나온 인질들을 호위하고 있다.

20일 말리 특수부대가 인질극이 벌어진 바마코에서 호텔 밖에서 빠져나온 인질들을 호위하고 있다.

아프리카 말리 수도 바마코에서 인질극이 벌어진 호텔에 말리 특수부대가 진입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미국과 프랑스군도 이번 호텔 진입 작전에 동참했습니다.

말리 특수부대는 인질극이 벌어진 뒤 호텔 내부로 진입해 투숙객들을 바깥으로 유도하고 있다고 말리 군 사령관이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무장 괴한에 억류된 인질 약 170명 가운데 80명이 풀려났다고 AF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괴한들은 인질 가운데 일부를 대상으로 이슬람 경전인 코란 구절을 암송한 이들을 풀어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3명은 총격을 받고 숨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5성급 고급 호텔인 래디슨 블루 호텔에는 오늘 오전 7시쯤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으로 추정되는 무장괴한들이 난입해 호텔 투숙객 140명과 직원 30명 등 170명을 인질로 잡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