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엔 대변인 "반기문 사무총장 방북 논의 중"

  • 윤국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왼쪽)이 지난해 9월 유엔 총회 참석 차 뉴욕 유엔 본부를 방문한 리수용 북한 외무상(오른쪽)과 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왼쪽)이 지난해 9월 유엔 총회 참석 차 뉴욕 유엔 본부를 방문한 리수용 북한 외무상(오른쪽)과 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북한 방문이 추진되고 있다고 유엔이 공식 확인했습니다.

스테판 두자릭 유엔 대변인은 어제 (18일) 뉴욕의 유엔본부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반 총장은 한반도 내 대화 분위기를 조성하고 평화와 안정을 증진하기 위해 방북을 포함한 건설적인 노력을 기꺼이 할 용의가 있다는 점을 지속적으로 밝혀왔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런 차원에서 현재 반 총장의 북한 방문에 관한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유엔이 반 총장의 방북 추진 사실을 확인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두자릭 대변인은 그러나 반 총장의 방북 시기에 관한 최근 일부 언론의 보도를 거듭 일축하면서, 공식적인 발표 이외에 나머지는 모두 추측에 불과하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