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남북한 종교인 금강산 모임…민족화해, 평화통일 다짐


9일 오후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남북종교인 모임을 마친 뒤 금강산 계곡을 오른 남측 한국종교인평화회의 대표회장 자승 조계종 총무원장(오른쪽)과 북측 조선종교인협의회 강지영 협회장이 어깨동무를 하며 활짝 웃고 있다.

9일 오후 금강산호텔에서 열린 남북종교인 모임을 마친 뒤 금강산 계곡을 오른 남측 한국종교인평화회의 대표회장 자승 조계종 총무원장(오른쪽)과 북측 조선종교인협의회 강지영 협회장이 어깨동무를 하며 활짝 웃고 있다.

한국의 7대 종단 협의체인 한국종교인평화회의는 지난 9일부터 1박2일 동안 금강산에서 북측 조선종교인협의회와 공동으로 ‘민족의 화해와 단합, 평화통일을 위한 금강산 모임’ 을 가졌습니다.

이 모임에서 남북 종교인은 서로의 신앙과 교단을 존중하면서 애국애족의 마음과 남북 선언에 기초해 연대를 강화하며 단합된 힘으로 조국통일과 민족의 대단결에 앞장서겠다는 내용의 공동성명을 채택했습니다.

한국 측 7대 종단 지도자의 북한 방문은 지난 2011년 9월 평양에서 열린 ‘남북 종교인 공동모임과 기도회’ 이후 4년여 만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