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 당국자, 한국 정부에 위안부 해결책 제시 촉구


지난 2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왼쪽)와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한일 정상회담을 갖고 있다. (자료사진)

지난 2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왼쪽)와 박근혜 한국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한일 정상회담을 갖고 있다. (자료사진)

일본 정부 고위 당국자가 한국 정부에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책을 제시할 것을 촉구했다고 일본의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하기우다 고이치 관방성 부장관 5일 ‘교도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의 진전을 위해 한국 측에 구체적인 해결안 제시를 요구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하기우다 부장관은 어떻게 해야 일본군 위안부 피해 여성들의 마음이 편해지고 양국간 이해도를 넓힐 수 있을지 고민이라며 현재 공은 한국 측에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기우다 부장관은 또 문제 해결을 위해 예산을 지출을 할 가능성이 있냐는 물음에 그 문제를 포함해 구체적 방안들을 고심하고 있다며 여운을 남겼습니다.

하기우다 부장관은 그러면서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한국 측이 이를 다시 문제 삼지 않겠다는 자세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과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는지난 2일 서울에서 한-일 정상회담을 갖고 위안부 문제를 조기에 타결하기로 합의했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