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전 유엔 인권최고대표 "북한 인권 침해, 현대사회 유례 없을 정도"


나비 필레이 전 유엔 인권최고대표 (자료사진)

나비 필레이 전 유엔 인권최고대표 (자료사진)

북한 내에서 일어나는 인권 침해는 현대사회에서 유례를 찾기 힘들 정도로 심각하다고 나비 필레이 전 유엔 인권최고대표가 밝혔습니다.

필레이 전 대표는 오늘 (22일) 서울에서 열린 한 강연에서 북한에서 광범위한 인권 침해와 인권 관련 범죄가 발생하는 것을 발견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필레이 전 대표는 북한에선 사회계급에 따라 사람을 차별하는 새로운 인종차별 정책이 존재한다며, 불공정한 재판을 받고 수감된 수 만 명의 정치범을 풀어주고 성분제도도 없애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북한은 국제사회의 압박을 내정간섭이라고 주장하지만 국가가 국민을 보호하는데 실패하면 국제사회가 나서야 한다는 것이 오늘날 국제법의 방향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