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일 국방장관 회담...일본 집단자위권 범위 논의


한민구 한국 국방부 장관(오른쪽)과 나카타니 겐 일본 방위상이 20일 서울 국방부에서 한·일 국방장관 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한민구 한국 국방부 장관(오른쪽)과 나카타니 겐 일본 방위상이 20일 서울 국방부에서 한·일 국방장관 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한민구 한국 국방부 장관과 나카타니 겐 일본 방위상은 서울 국방부에서 한-일 국방장관 회담을 갖고 안보법제 통과 이후 일본의 집단적자위권 행사 범위 등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한 장관은 대한민국 헌법상 북한도 한국 영토라며 한반도 유사시 일본 자위대가 북한에 들어갈 때도 한국의 동의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나카타니 방위상은 일본 자위대가 한국 영역에서 활동하려면 한국의 동의를 얻어야 한다는 게 일본 정부의 입장이라고 밝혔지만 북한과 관련해선 미-한-일이 협력해 나갈 것이라며 직접적인 답변을 피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나카타니 방위상은 이와 함께 한-일 간 군사정보 보호협정과 상호 군수지원협정을 체결할 필요성을 제기했지만, 한 장관은 앞으로 신뢰가 쌓이면서 공감대가 넓혀져야 가능하다며 시기상조라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에서 한-일 국방장관 회담이 열린 것은 지난 2011년 이후 4년9개월 만입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