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터키 수도 앙카라 폭탄테러...300명 사상


터키 수도 앙카라의 기차역 앞에서 자살폭탄테로 보이는 폭발이 발생해 수십명이 숨졌다. 구조요원들이 부상자를 옮기고 있다.

터키 수도 앙카라의 기차역 앞에서 자살폭탄테로 보이는 폭발이 발생해 수십명이 숨졌다. 구조요원들이 부상자를 옮기고 있다.

터키 수도 앙카라 도심의 기차역 앞에서 자살폭탄테러로 보이는 폭발로 300여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터키 관영 매체가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오늘(10일) 오전 앙카라 기차역 앞 광장에서 두 차례 강한 폭발이 일어나 최소한 86명이 숨지고 200명 이상 다쳤습니다. 부상자 가운데 중상자가 많아 사망자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터키 언론들은 한 남성이 가방을 내려 놓고 줄을 당기자 폭발이 일어났다는 목격자들의 증언을 전했습니다. 터키 당국도 자살폭탄테러로 보고 조사 중입니다.

폭탄 테러 장소에서는 반정부 단체들의 시위가 예정돼있었으며, 터키 정부에 쿠르드족 반군과의 유혈충돌을 끝낼 것을 요구할 예정이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