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이민 개혁정책 옹호 입장 거듭 밝혀


8일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연방의회에서 열린 히스패닉 의원 모임에서 발언하고 있다.

8일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연방의회에서 열린 히스패닉 의원 모임에서 발언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자신의 이민 개혁 정책에 대한 옹호 입장을 거듭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어제(8일) 연방의회에서 열린 히스패닉 의원 모임에서 현재 공화당은 같은 당 출신이었던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이 추진한 이민 개혁 정책 조차 반대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공화당이 이민 정책에 대해 시계를 되돌리려 한다며, 부시 전 대통령이 불법이민자들에게 임시 취업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1년 동안 노력했다는 점을 언급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에 따라 만일 의회에서 이민 개혁안을 통과시키게 될 경우 미국 경제가 얼마나 더 좋아질지 생각해 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민 개혁을 통해 미국 내 라티노들의 실업률을 줄이고 소수계층에 대한 의료 지원을 더욱 늘리겠다고 약속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