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최고지도자 "미국과의 모든 협상 불허"


이란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자료사진)

이란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자료사진)

이란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가 미국과의 향후 모든 협상을 불허한다고 선언했습니다.

하메네이는 7일 자신의 인터넷 웹사이트에 발표한 성명에서 미국과의 협상은 미국의 경제와 문화, 정치, 안보적 영향력에 문호를 개방하는 것이라며 심지어 핵 협상 기간에도 미국은 이란의 국가이익에 피해를 입히려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란 핵 협상단은 당시 바짝 긴장했었지만 미국 협상단은 일부 기회들을 이용했다고 지적했습니다.

하메네이는 앞서 지난 달에도 국제사회와의 핵 합의 뒤 미국과 추가 회담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지만 협상의 전면 금지를 선언하지는 않았었습니다.

하메네이의 이 같은 발표는 온건파 성향의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이 앞서 시리아 내전 해결 방법 놓고 미국과 회담을 가질 준비가 돼 있다고 밝힌 것을 정면으로 반박하는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