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스라엘 군, 팔레스타인 테러범 주택 철거


6일 요르단 서안지구 나블루스 시 군 기지에서 열린 안보회의에 참석한 벤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경호원들의 호위를 받으며 차에서 내리고 있다.

6일 요르단 서안지구 나블루스 시 군 기지에서 열린 안보회의에 참석한 벤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경호원들의 호위를 받으며 차에서 내리고 있다.

이스라엘 군이 지난해 예루살렘에 테러 공격을 가한 팔레스타인 테러범 2명의 자택을 오늘(6일) 전격 철거했습니다.

철거된 주택들 가운데는 유대교 회당을 공격해 신도 5명과 경찰관 1명을 살해한 테러범과 그 가족들의 주택들이 포함됐습니다. 또 다른 팔레스타인 테러범의 자택은 불도저로 밀어졌습니다.

앞서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어제 저녁 비상안보회의를 열고 테러분자들의 주택 파괴 작업에 속도를 내고 테러 용의자들은 재판 없이 투옥시키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네타냐후 총리는 또 돌을 던지고 폭탄을 터뜨리는 범죄자들에 대해 군이 강력한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며 어떠한 폭도나 테러분자들도 예외가 될 수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도 이날 안보팀 관계자들을 만나 폭력 증가에 대처할 것과 이스라엘의 계략에 빠지지 말 것 등을 주문했습니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사이에는 최근 폭력 사태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어제는 요르단강 서안에서 이스라엘 군을 향해 돌을 던지던 팔레스타인 10대 청소년 2명이 사살됐습니다.

이와 함께 이스라엘 경찰은 지난 주 차량 운행 도중 총격을 받고 사망한 이스라엘 부부 살해 사건의 용의자로 팔레스타인 출신 5명을 체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