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개성공단, 누적 생산액 30억 달러 달성


개성공단 근로자들

개성공단 근로자들

개성공단의 누적 생산액이 가동 11년 만에 30억 달러를 넘어선 것으로 추정됩니다.

개성공단은 지난 7월까지 누적 생산액이 29억9천6백만 달러에 달했는데, 최근 월 평균 4천6백만 달러 수준의 생산량을 기록하고 있어 지난 8월 30억 달러를 넘은 것이 확실시됩니다.

개성공단의 연간 생산액은 지난 2005년 천4백만 달러로 출발해 2007년 1억 달러를 처음 돌파했고, 2010년 10억 달러, 2013년 20억 달러 등으로 가파른 증가세를 보였습니다.

공단 입주 기업 규모도 지난 2005년 18개에서 현재 124곳으로 크게 늘었고, 북측 근로자는 초기 6천여 명에서 현재 5만 4천여 명으로 9배 수준으로 증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