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방글라데시 외국공관 총격, 1명 사망...서방국가들, 자국 공관에 테러 경보


방글라데시 수도 다카의 외국공관 지구에 무장괴한들이 총격을 가해 이탈리아인 케사레 타벨라 씨가 사망했다. 29일 경찰과 수사대가 사건 현장을 봉쇄하고 있다.

방글라데시 수도 다카의 외국공관 지구에 무장괴한들이 총격을 가해 이탈리아인 케사레 타벨라 씨가 사망했다. 29일 경찰과 수사대가 사건 현장을 봉쇄하고 있다.

방글라데시에서 이탈리아인 1명이 ISIL로 추정되는 무장괴한들의 공격을 받아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하자 방글라데시 내 외국인들에게 테러 경보가 내려졌습니다.

방글라데시 주재 미국 대사관은 29일 호주 시설을 겨냥한 테러 가능성을 시사하는 신뢰할 만한 정보가 입수됐다며 이로 인해 미국인을 포함한 외국인들이 피해를 입을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미 대사관은 이에 따라 방글라데시에 있는 자국민들에게 외국인이 많이 모일 수 있는 행사에 참석하지 말고 경계를 유지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호주와 캐나다, 영국 정부도 방글라데시 내 자국 공관들에 같은 내용을 통보했습니다.

전날 국제구호단체에서 일하던 이탈리아인 케사레 타벨라 씨는 방글라데시 수도 다카의 외국공관 지구에서 괴한들의 총격을 받고 숨졌습니다.

목격자들은 오토바이에 탄 괴한들이 갑자기 타벨라 씨 옆으로 다가선 뒤 총을 쏘고 달아났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