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로켓 발사 의지 재확인…“간섭하지 말라"


북한 평안북도 동창리 발사장 (자료사진)

북한 평안북도 동창리 발사장 (자료사진)

북한은 27일 장거리 로켓 발사에 대한 의지를 재차 확인하면서 한국이 이에 간섭하지 말라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의 대외용 웹사이트 '조선의오늘'은 이날 "우리의 위성발사는 경제를 발전시키고 인민생활 향상을 위한 국가 과학기술발전계획에 따르는 평화적인 사업으로 그 누구도 간섭할 권리가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남조선 당국이 우리의 자주적 권리 행사를 '도발'로 걸고들고 있다"고 비난했습니다.

특히 "다른 나라들이 위성을 발사해도 아무런 소리 없던 남조선 당국이 유독 같은 민족이 평화적 위성을 개발하는 것을 못마땅해하며 동족을 헐뜯는 것은 공화국의 위상을 깎아내리고 우리의 자주권을 유린하는 범죄"라고 주장했습니다.

조선의오늘은 또 한국의 이런 태도는 이산가족 상봉 추진 등 최근 남북관계 개선 흐름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이어 "우리 과학자, 기술자들은 나라의 경제발전에 적극 이바지하는 새로운 지구관측위성들을 새롭게 개발해 10월의 대축전장을 빛나게 장식할 일념으로 연구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내달 10일 당창건 기념일에 즈음해 장거리 로켓 발사 의지를 재차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