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제2 연평해전 전사자 6명, 대전현충원 합동 안장


21일 한국 국립대전현충원 '제2연평해전 전사자 묘역'에서 한상국 상사 유족이 영정을 끌어안고 슬픔을 달래고 있다. 한국 국가보훈처는 유족 합의에 따라 그동안 나뉘어 안장돼 있었던 6용사의 합동묘역을 새로 조성했다. 전사한지 13년 만이다.

21일 한국 국립대전현충원 '제2연평해전 전사자 묘역'에서 한상국 상사 유족이 영정을 끌어안고 슬픔을 달래고 있다. 한국 국가보훈처는 유족 합의에 따라 그동안 나뉘어 안장돼 있었던 6용사의 합동묘역을 새로 조성했다. 전사한지 13년 만이다.

제2연평해전 전사자 추모식과 합동 안장식이 오늘 (21일) 국립 대전현충원에서 열렸습니다.

제2연평해전이 발발한 지 13년 만에 전사자 6 명의 합동 묘역이 조성된 겁니다.

안장식에는 전사자 유족과 최윤희 합참의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제2연평해전은 지난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서해 북방한계선을 침범한 북한 경비정 2 척이 한국 해군 합정을 기습 공격하면서 발발했습니다.

당시 한국 해군 6 명이 전사하고 18 명이 부상 당했으며 북한 측은 3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