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일본 재침 야망 묵과 않겠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8일 본의회에서 집단 자위권 법안 표결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8일 본의회에서 집단 자위권 법안 표결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북한은 일본이 집단자위권을 행사할 수 있게 한 집단자위권법을 제·개정한 것에 대해 '재침 야망'이라고 반발하며 전쟁억제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은 외무성 대변인 담화를 통해 일본이 역사의 교훈을 망각하고 군국화와 재침의 길로 내달리고 있다며 일본의 안전보장관련법은 다른 나라에 대한 침략의 길을 열어놓기 위해 만들어진 악법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북한은 이어 일본이 또다시 재침의 칼날을 입에 물고 달려드는 것을 절대로 묵과할 수 없다며 전쟁억제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