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 해병대, 26일까지 경기 북부 지역서 연합훈련


17일 경기도 김포시 월곶면 해병대 종합훈련장에서 열린 미한 해병대 연합작전 훈련에서 해병대원들이 헬기를 이용한 침투훈련을 하고 있다.

17일 경기도 김포시 월곶면 해병대 종합훈련장에서 열린 미한 해병대 연합작전 훈련에서 해병대원들이 헬기를 이용한 침투훈련을 하고 있다.

미 해병대 3사단과 한국 해병대가 지난 7일부터 오는 26일까지 경기도 김포와 파주, 포천 일대 훈련장에서 연합훈련을 진행하고 있다고 한국 군 당국이 오늘 (17일) 밝혔습니다.

한국 군 당국은 이 훈련이 ‘제12차 미 해병대 한국 내 훈련 프로그램’으로, 미군 600여 명과 한국 군 500여 명이 참가해 상호 연합작전 능력을 배양하고 상호 운용성과 전투기술을 향상시키는 것이 목적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한국 군 당국은 1주 차에는 유격훈련과 친선활동, 2주 차에는 보병과 포병의 병과별 연합훈련, 그리고 3주 차에는 제병 협동훈련 등을 단계적으로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