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공항서 영국 여객기 화재...탑승객 긴급 대피


8일 미국 라스베이거스 매캐런 국제공항에서 런던으로 향할 예정이던 영국 여객기 왼쪽 엔진에서 화재가 발생해 탑승객들이 긴급 대피했다.

8일 미국 라스베이거스 매캐런 국제공항에서 런던으로 향할 예정이던 영국 여객기 왼쪽 엔진에서 화재가 발생해 탑승객들이 긴급 대피했다.

미국 서부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공항을 이륙하려던 영국항공 여객기 엔진에서 화재가 발생해 14명이 다쳤습니다.

미국 연방항공청과 공항 측은 8일 오후 라스베이거스 매캐런 국제공항을 출발해 영국 런던으로 향할 예정이던 보잉 777기 2276편 항공기의 왼쪽 엔진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 인해 탑승객 157명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습니다.

불길이 번지면서 검은 연기가 치솟고 객실 창문 일부가 녹아내리기도 했지만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불은 곧 진화됐습니다.

이 과정에서 승객 14명이 경미한 부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부상자 대부분은 비상 탈출대를 미끄러져 내려오는 과정에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항공당국은 화재가 난 활주로를 일시 폐쇄하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