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베 일본 총리, 자민당 총재 무투표 연임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8일 도쿄에서 열린 집권 자민당 총재 선거 출정식에서 지지 의원들과 환호하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8일 도쿄에서 열린 집권 자민당 총재 선거 출정식에서 지지 의원들과 환호하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집권 자민당 총재를 다시 맡게 됐습니다.

아베 총리의 자민당 총재 임기는 이달 말로 종료되는 가운데 8일 총재 선거 후보등록 마감 결과 아베 총리가 단독으로 입후보했습니다.

이에 따라 무투표로 아베 총리의 총재직 연임이 결정됐습니다.

총재 선거에 도전하려 했던 노다 세이코 전 자민당 총무회장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어 출마를 포기한다고 밝혔습니다.

아베 총리는 첫 집권 직후인 2006년 10월 자민당 총재로 취임해 1년간 자리를 지켰으며, 2012년 9월에 다시 총재직을 차지한 바 있습니다. 이로써 아베 총리는 당 총재 3선 기록을 세우게 됐습니다.

아베 총리는 후보등록 직전 선거 출정식에서 아직 목적지에 도달하지 않았다며 여러분의 지원을 받아 책임을 다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또 앞으로 경제를 선순환해 성장시키겠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