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매체들, 일제히 남북관계 개선 촉구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자료사진)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를 진행하고 있다. (자료사진)

북한 김정은 제1위원장이 남북 합의에 대한 이행을 직접 언급한 이후 북한 매체들도 남북관계 개선을 촉구하는 글을 잇달아 내보내고 있습니다.

북한의 대남 선전용 사이트 ‘우리민족끼리’는 29일 남북 고위급 긴급 접촉을 통해 위험한 사태는 일단 수습됐지만 그에 머물러서는 안 되며, 관계 개선과 통일의 길로 힘차게 나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체제 인정과 미-한 합동군사훈련 중단을 남북관계 개선에 대한 조건으로 거론하며, 관계 개선을 위해 건설적인 분위기를 조성하자고 주장했습니다.

북한의 대외용 주간지 통일신보도 이번 남북 합의에 대해 남북관계를 개선하려는 북한의 투쟁과 노력의 결과라고 평가하면서 민족 단합의 새로운 시대를 열어나가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의 대외용 웹사이트 '조선의 오늘' 역시 민족의 안전과 평화를 수호하며 남북관계 개선의 넓은 길을 열자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북한 김정은 제1위원장은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확대회의에서 남북 고위급 접촉에서 이룬 남북간 합의를 소중히 여기고 풍성한 결실로 가꿔나가자는 입장을 조선중앙통신 등을 통해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