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금리 인하 불구, 아시아 증시 하락세


26일 중국 베이징의 증권거래소에서 투자가가 증시 현황을 지켜보고 있다.

26일 중국 베이징의 증권거래소에서 투자가가 증시 현황을 지켜보고 있다.

중국의 금리 인하 조치에도 불구하고 오늘 (26일) 아시아 증시들이 대부분 하락세를 면치 못했습니다.

상하이종합주가지수는 개장과 함께 등락을 거듭한 끝에 결국 1% 이상 하락했으며, 선전성분지수도 3% 가까이 떨어져 1만 선이 붕괴됐습니다.

한국과 호주, 타이완 등 다른 아시아 증시들도 대부분 하락세를 보인 가운데 일본 증시는 다소 올랐고 홍콩 증시는 제자리에 머물렀습니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어제 기준금리를 0.25% 내린 4.6%로 조정했습니다.

이같은 조치는 소비를 촉진시키고 기업들의 투자를 늘리기 위한 것이라고 인민은행은 밝혔습니다. 하지만 중국 경제의 건전성에 대한 투자자들의 우려를 완화하는 데는 실패했다는 지적입니다.

다만 영국과 프랑스, 독일 등 유럽 증시가 어제 3~5%씩 상승하는 등 일부 영향을 미쳤습니다.

또 이날 미국 증시도 상승세로 출발했지만 다우산업평균지수는 전날 종가에 비해 1.3%가 떨어진 상태에서 장을 마쳤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