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톈진항 폭발사고, 소방관 100여명 사망·실종


지난 18일 중국 톈진항 인근 병원에 폭발사고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촛불이 놓여있다.

중국 톈진항 폭발 사고 사망자와 실종자가 176명이며, 이 중 100명 이상이 소방관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중국 언론들에 따르면 지난 12일 톈진항 물류창고 폭발 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오늘까지 116명, 실종자는 6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특히 사망자 중 65명, 실종자 중 39 명은 소방관이었습니다.

한편 부상자 중 646명이 입원치료를 받고 있고, 그중 13명은 위독해서 사망자가 더욱 늘어날 수 있습니다.

폭발 현장 주변에서는 위험 물질을 수거하고 오염된 물을 처리하는 작업이 계속 진행되고 있습니다. 중국 당국은 현재까지 맹독성 시안화나트륨 200t을 회수해서 안전하게 이동했으며, 3천60t의 오수를 처리했다고 밝혔습니다. 사고가 난 물류창고에는 총 700t의 시안화나트륨을 보관 중이었습니다.

중국 당국은 이번 사고로 파손되거나 안전에 우려가 제기되는 톈진항 주변 주택들은 사고가 나기 전 시장가격으로 사들인다는 방침도 밝혔습니다. 매수 대상은 폭발 지점 반경 500m 이내에 있는 주택들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