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방부 '중국 남중국해 간척지 기록적 증가'


중국이 남중국해 인공섬에 건설한 간척지를 상공에서 촬영한 모습. (자료사진)

중국이 남중국해 인공섬에 건설한 간척지를 상공에서 촬영한 모습. (자료사진)

중국이 최근 남중국해 인공섬에 조성한 간척지 규모가 크게 증가했다고 미 국방부가 밝혔습니다.

국방부는 20일 발표한 보고서에서 지난 6월 현재 중국이 남중국해 산호섬 군락인 스프래틀리 군도에 2천900 에이커 규모의 간척지를 개간했다며 이는 전달인 5월에 비해 약 50% 증가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중국 정부는 당시 2천 에이커를 간척했다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미 국방부의 이번 보고서는 또 중국이 이달 초 간척작업을 중단했다고 발표한 데 대해 의구심을 나타냈습니다.

보고서는 특히 일부 간척지에 영유권 주장에 사용될 수 있는 대형 선박이 접근할 수 있도록 깊은 통로와 정박 시설이 조성돼 있다고 전했습니다.

미국은 인공섬들이 군사적 목적으로 사용돼 남중국해상에서 긴장이 고조될 것을 우려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