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보안 청사 앞 폭탄 테러...경찰 6명 중상


20일 이집트 카이로 정부 보안 건물 앞에서 폭탄테러가 발생한 가운데 경찰이 현장을 통제하고 있다.

이집트 수도 카이로의 정부 보안 건물 인근에서 차량폭탄이 폭발해 경찰관 6 명이 다쳤다고 이집트 관리들이 밝혔습니다.

오늘 (20일) 새벽 2시쯤 발생한 이 폭발로 정부 건물 전면부가 파괴되고 인근 주거지역 내 건물 유리창들이 부서졌습니다.

목격자들은 괴한들이 폭탄을 실은 차량을 정부시설 외곽에 주차해 놓은 뒤 다른 차로 갈아타고 달아났다고 전했습니다.

인터넷 사회연결망 매체들에는 카이로 시민 모두가 잠을 깰 정도로 폭발의 위력이 컸다는 내용의 글들이 올라왔습니다.

이집트 내 ISIL 연계단체인 ‘시나이지방’은 이번 공격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집트에서는 지난 2013년 무함마드 무르시 대통령이 군부에 의해 축출된 이래 주로 공공시설물을 겨냥한 저항세력의 공격으로 경찰관 수 백 명이 숨졌습니다.

이집트 정부는 이에 따라 테러 관련자들을 최고 사형에 처하는 내용의 새로운 테러방지법을 제정했지만 비판론자들은 인권 침해의 우려가 있다며 반발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